SEOUL MADE 4호

12,000

카테고리:

《SEOUL MADE》는 월간지로, 서울의 가치를 프레임으로 산업계와 라이프스타일을 들여다봅니다. 매 호, 한 가지 주제를 통해 서울의 기업과 브랜드, 창작자를 바라보며 그들의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ISSUE NO.4

도시제조업

Contents

 

002

INTRO

 

서울 도시제조업의 뿌리

 

014

그땐 그랬지

서울 도시제조업 연대기

 

020

손으로 때려야 좋은 물건이 된다

불광대장간 박경원 사장

 

022

본질에 충실한 게 명품이다

JS슈즈디자인연구소 전태수 대표

 

024

소리 따라 60년

수리수리 협동조합 이승근 이사장

 

026

인생의 3분의 1을 매일 17시간씩 일했소

유진목공소 윤대오 사장

 

028

SINCE 1916

종로양복점 이경주 사장

 

030

칼럼 | 서울 도시제조업은

왜 이 자리 이 형태일까?

염복규

 

서울 도시제조업은 지금

 

서울의 5대 도시제조업

창신동 봉제 거리

 

036

창신동은 나를 발전시킨다

다온패션 박미숙 대표

 

038

같은 꿈을 꾸는 동료들이 필요해요

GMH 디자이너 박지영, 이현지

 

042

창신동은 젊은이를 부른다

한국봉제산업협회 차경남 회장

 

044

예전 봉제업, 옛날 창신동이 아니다

 

성수동 수제화 거리

 

048

내가 만든 건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다

유홍식 명장

 

050

수선도 예술이다

페르커 팩토리 김슬기 대표

 

054

소도 웃을 소가죽 신발을 만듭니다

레더리스 김기범 대표

 

056

성수동에는 바람직한 바람이 분다

 

문래동 철공소 거리

 

060

아버지가 아니었다면 아들이 아니었다면

태성기공 김교술 대표와 아들 김태성

 

064

기술이 힘이다

G&G테크 박선근 대표

 

066

우리가 문래동 어벤저스

협동조합 정수

 

070

슬기로운 세대교체

 

충무로 인쇄 거리

 

074

인쇄의 미래, 나는 자신한다

박스마스터 김승현 대표

 

078

인쇄의 판을 바꾸다

비주얼마크 김영삼 대표

 

082

최선과 최고, 성실과 선의

젤기획 이태영 대표

 

084

무엇이든 찍어주세요

 

종로 귀금속 거리

 

088

반짝반짝 빛나는

귀금속가공 강가람 기능장

 

092

나는 행복을 만든다

HMS 그룹 오현우 대표

 

094

두드리면 열린다

마이티주얼리 이재홍 대표

 

098

산전수전, 이제는 공중전

렉스다이아몬드 김원구 대표

 

100

주얼리는 움직이는 거야

 

서울의 새로운 도시제조업

 

102

제조업도 빨리빨리 스타트업처럼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김태경 대표

 

106

LP만의 따뜻함을 더 많은 사람에게

마장뮤직앤픽처스 백희성 기술이사

 

110

믿고 먹을 수 있는 기름이 있소

쿠엔즈버킷 박정용 대표

 

112

칼럼 | 만나면 좋은 친구, 제조업과 도시

김세훈

 

서울 도시제조업의 내일

 

116

이제 조명도 우리 브랜드로!

아고 이우복 대표, 유화성 디자이너

 

120

을지로 조명 제조업을 밝히다

파로라이팅 김기화 대표×

이지디자인스튜디오 윤일섭 디자이너

 

124

제조 2대

천우엔지니어링 이춘성 대표,

아들 이승우 부장

 

128

아버지의 노하우, 아들의 감각

바쏘 서교석 대표,

피에드마리에 서명원 대표

 

132

창신동에 오작교를 놓다

창신아지트 이상욱 대표

 

134

“4차 갈까?”

이모션TPS 김재택 대표

 

136

3D 기술로 만드는 나만의 안경

브리즘 성우석 대표

 

140

착한 소재 착한 신발

LAR 계효석 대표

 

144

오래된 기술, 새로운 가치

디자인점빵 박철성 대표

 

148

사람 반 로봇 반

로봇앤비욘드 최영호 대표

 

150

그 옷 참 잘빠졌네

아뜰리에 440

 

152

기고 | 도시제조업은 서울의 미래다

안춘수

 

154

칼럼 | 서울 도시제조업, 소통하면 형통한다

박기범

 

156

PRODUCT

서울에서 살렵니다

SEOUL MADE

ISSUE NO.4를 눌러 《SEOUL MADE》 내용을 확인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