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UL MADE 3호

12,000

카테고리:

《SEOUL MADE》는 월간지로, 서울의 가치를 프레임으로 산업계와 라이프스타일을 들여다봅니다. 매 호, 한 가지 주제를 통해 서울의 기업과 브랜드, 창작자를 바라보며 그들의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ISSUE NO.3

서울의 맛 미래의 맛

Contents

 

002

INTRO

 

014

칼럼_서울은 내일을 먹는다

문정훈

 

서울의 맛은 어디서 오는가

 

018

시장도 생선도 살아 있다

장정열 노량진수산시장 희망수산 대표

 

020

마장은 한우의 미래다

이종관 마장축산시장 마루축산 대표

 

022

가락은 한국의 부엌이다

심재중 가락시장 연백유통 대표

 

024

서울의 밥상은 소중하니까요

김경호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사장

 

서울의 옛 맛

 

028

청계천에서 미꾸라지 잡던 시절의 맛 그대로

신동민 용금옥 대표

 

032

70년 세월 담은 녹두전 한 장

윤상건 열차집 대표

 

034

서울식 불고기의 맥

한일관

 

035

곰탕 한 그릇의 기억

하동관

 

036

설렁탕 말고 설농탕

이문설농탕

 

037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고

조선옥

 

038

칼럼_지난 백 년 다시 백 년

박찬일

 

지금 서울의 맛

 

042

한 분 한 점을 위해

이승재 미티크 셰프

 

046

코리안 디저트 클라쓰

김희주 인보자기 대표

 

052

소시지도 이렇게 고급질 수 있다

윤유경 미트로칼 대표

 

056

어서 와, 이런 편의점은 처음이지?

여인호 고잉메리 대표

 

060

자연의 맛을 보여드립니다

강민구 페스타 바이 민구 셰프

 

064

모수 서울은 트렌드에 관심이 없다

안성재 모수 서울 셰프

 

068

그토록 바라던 바

서정현 장생건강원 대표

 

072

칼럼_ 요즘 서울 음식, 그 현재성과 미래성

김은조

 

서울의 비거니즘

 

076

그렇게 나는 ‘비건 농부’가 되었다

천호균 쌈지농부 대표

 

080

비건 라이프, 어렵지 않아요

함현정 다이너 재키 대표

 

084

나는 비건 모르고 살았노라

보선 작가

 

086

모든 것에는 뿌리가 있다

강대웅, 이윤서 뿌리온더플레이트 대표

 

090

세상에는 건강하면서도 맛있는 케이크가 있다

김단율 더닐크팩토리 셰프

 

094

비건은 맛있는 걸 먹을 권리가 있다

김혜선 어라운드 그린 대표

 

096

비건 되고 많이 용감해졌다

박지혜 비건 유튜버

 

098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식당

정다정 베제투스 대표

 

100

비건이 돼라

전범선 풀무질 서점 대표

 

104

칼럼_비거니즘에 정답은 없다

황영희

 

서울은 미래를 먹는다

 

108

스마트 팜은 이미 우리 곁에 있다

강대현 팜에이트 부사장

 

114

맛, 그리고 건강

김용운 마이비 대표

 

116

정보의 평등이 산업을 바꾼다

정새봄 스프링온워드 대표

 

118

외식업 꿈나무 키워드립니다

전화성 씨앤티테크 대표

(서울창업허브 키친인큐베이터)

 

122

로봇이 치킨 튀겨드립니다

강지영 로보아르테 대표

 

124

서울 식단은 과학이다

박재연 닥터키친 대표

 

126

간식을 골라드립니다

장인우 스낵포 이사

 

128

일상으로의 초대

송제윤 닥터 다이어리 대표

 

130

도심에 장터를 열었습니다

조혜원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 단장

 

132

외식업, 기술을 만나다

이원석 딜리버리랩 대표

 

134

칼럼_푸드테크는 미래 식문화를

어떻게 바꿀까?

황성재

 

서울의 맛은 산업이다

 

138

지금 한국의 맛을 세계의 맛으로

CJ제일제당

 

144

나와 지구를 위한 바른먹거리

홍태관 풀무원

식품마케팅본부 냉동 CM

 

148

간장 한 큰술의 기준이 되다

김정수 샘표식품 상무

 

152

라면 연대기

삼양식품

 

154

좋은 욕심을 부리다

오승훈 놀부 마케팅본부 이사

 

156

지구 반대편에서도

떡볶이를 즐길 때까지

김관훈 두끼 떡볶이 대표

 

158

세상에 없던 아몬드로

서울을 기억하게 하다

윤문현 길림양행 대표

 

160

칼럼_상생의 푸드 플랫폼을 위하여

정동현

 

162

칼럼_나는 미래 서울의 맛이 궁금하다

황교익

SEOUL MADE

ISSUE NO.3를 눌러 《SEOUL MADE》 내용을 확인해보세요.